본문 바로가기

함께하는 감동양주! 신성장·새지평


언론보도

[열린시장실] - 현장속으로 > 언론보도 상세보기 - 제목, 내용, 파일, 부서 제공
제목 양주시, 시민안전 민방위 비상대피시설 자체 안내판 설치
내용 양주시(시장 이성호)는 민방위 비상대피시설에 대한 시설 정보와 대피요령 등을 담은 안내판을 제작해 설치했다고 밝혔다.

현재 양주시는 총 77개소의 민방위 비상대피시설을 운영 중이며 대피시설은 벽 두께, 출입구 개수 등 정해진 기준을 충족하는 구조물만을 지정한다.

대피시설 중 7개소는 북한의 불법포격을 대비한 단순대피를 목적으로 하는 전문 방호시설이며 70개소는 시청, 아파트 지하주차장 등 기존건물의 지하 구조물을 대피소로 지정한 것이다.

시 관계자는 “양주시는 민방위 사태 발생에 대비하고자 인구수, 대피 소요시간 등을 고려한 충분한 대피시설을 확보하고 있다”며 “유사시 시민들의 빠른 대피가 가능하도록 인근 대피시설과 대피 방법 등 숙지를 위한 안내판을 대피시설 출입구에 설치했다”고 말했다.

한편, 관내 민방위 비상대피시설의 위치, 면적 등 자세한 정보는 양주시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며 ‘안전디딤돌’ 앱에서 현재 위치에서 가장 가까운 대피시설을 찾을 수 있다.
파일
부서 홍보정책담당관